::포장기기제조전문 삼보테크::

 

 

 

   
  남자의 물건
  글쓴이 : 관리자     날짜 : 20-09-10 18:13     조회 : 3    

부제: 김정운이 제안하는 존재확인의 문화심리학
작가: 김정운
출간일: 2012년 02월 07일

출판사 리뷰

남자의 마음엔 외로운 아이가 산다
불안한 한국 남자들의 문제는 그들만의 문제가 아니다. 알게 모르게 우리 사회 구석구석의 문제로 이어진다. ‘남의 돈 따먹기’ 힘든 회사 생활, 점점 자신을 피하기만 하는 아내와 자식들, 폭탄주를 마셔도 풀리지 않는 스트레스, 늘어만 가는 짜증과 분노……. 이렇게 메마르고 갑갑한 일상은 좀처럼 변하지 않는다. 때론 비굴하고 정말 치열하게 살아온 내 삶에 도대체 무엇이 빠져 있기에 이토록 허전한 것인지 알 수 없다.
그러나 그 마음을 어떻게 달래야 할지, 내 삶의 낙이 무언지를 전혀 신경 쓰지 않고 이대로 지내다가는 정말 “한 방에 훅 간다!”고 저자는 말한다. 저자는 본인의 곤욕스러웠던 전립선 검사에서의 경험을 통해 전립선보다 중요한 ‘마음’에도 건강검진을 해야 한다는 생각에 이른 것이다. 소변 줄기가 막히는 것도 그렇게 두려워 그 난감한 전립선 검사조차 마다 않는데, 온통 상처투성이인 마음에는 왜 정기검진이 없을까 하는 깨달음이다. 
이 책은 관계에 치이고 삶이 외로운 남자들의 마음에 건강검진을 하듯, 내면을 위로하고 사소한 행복을 추구하며 인생을 풍요롭게 만드는 구체적 해법을 제시한다. 그건 바로 ‘이야기’다. 모이기만 하면 하는 정치인, 연예인 이야기가 아니다. 자신이 정말 좋아하는 사소한 것들에 대한 이야기, 계절이 바뀌면 눈물 나는 감정에 대한 이야기 등 나를 구성하는 것들에 대한 이야기가 있을 때 삶은 즐거워지고 충만해진다는 것이다. 
차범근, 안성기, 조영남, 문재인의 물건을 본 적이 있는가?
이 책은 1부에서 대한민국 남자들의 불안과 외로움을 달래는 유쾌하고도 가슴 찡한 위로를, 2부에서 각계각층 다양한 분야 열세 명의 ‘물건’에 대한 이야기를 담았다. 그들에겐 자기만의 스토리가 담긴 특별한 물건이 있고, 그 물건에 대한 이야기는 곧 그들의 삶을 그대로 보여준다.
지식에의 욕망을 나타낸 이어령의 3미터 책상은 오히려 대학자의 근원적 외로움을 알 수 있고, 먹을 갈고 글씨를 쓰는 것처럼 20년 무기수의 삶을 과정 그 자체로 살아온 신영복의 벼루는 진한 감동으로 다가온다. 재미는 없지만 일희일비하지 않는 신뢰감을 주는 문재인은 그의 바둑판처럼 묵직하다. 또한 영원한 경계인이자 비현실적 낙관주의자인 조영남은 그의 네모난 안경에 대한 이야기를 들려주고, 당당함과 꼬장꼬장함을 그대로 기록한 김문수의 수첩은 그가 누구인지를 보여준다. 그들이 펼쳐놓는 사소한 ‘물건’에 대한 이야기는 흥미진진하지만 결코 가볍지만은 않다. 그들 인생을 관통하는 삶의 태도를 보여주고 있기 때문이다.
저자는 당신만의 물건에 대한 이야기를 해볼 것을 제안한다. 물건을 매개로 ‘나’라는 존재를 확인하고 인정하자는 것이다. 독자들은 이 책을 통해 자신을 설레게 하는 사소하고 특별한 물건과 그에 대한 이야기를 만나고, 진정 충만하고 행복한 삶의 의미를 깨달을 수 있다. 

목차

프롤로그 왜 ‘남자의 물건’인가
1부 남자에게
늙어보이면 지는 거다! 
이 쩨쩨한 인생은 도대체 누가 결정했나? 
시키는 일만 하면 개도 미친다! 
아이폰과 룸살롱 
설레는가? 그럼 살 만한 거다! 
세상의 모든 아들은 아버지를 들이받는다 
자기열등감은 죽음에 이르는 병이다 
새벽에 자꾸 깬다, 신문이 오려면 아직 멀었다 
그리움을 아는 자만이 기쁨을 안다 
루저를 위한 달걀 프라이는 없다 
이러다가 정말 한 방에 훅 간다! 
한국 남자들이 말귀를 못 알아듣는 이유 
제발‘나 자신’과 싸우지 마라! 
공부 못하는 자녀를 둔 부모들에게! 
시간이 언제부터 미친 걸까? 
성공하려면 왜 꼭 참고 인내해야만 할까 
‘아저씨’개념의 해석학적 순환 
망사스타킹?보이지만 안 보이는 것으로 하기 
그러니까 친구가 없는 거다 
남자는‘개’아니면‘애’다! 
진짜 무서운 건 늙은 수컷들의 질투다! 
시간이 아주 많은 어른이 되고 싶었다 
그 표정으론 어림 반 푼어치도 없다! 
의사소통적 합리성의 기원 
마음의 정기검진이 시급하다 
불안에 대처하는 우리의 자세 
남자라서 행복해요! 
사람 마음을 사로잡는 10가지 비밀 
“내 그럴 줄 알았지!”에 대한 변명 
모든 뜨거운 사랑은 죄다 탄식으로 끝난다 
치료 내러티브와 성공 내러티브 
2부 남자의 물건
남자의 물건을 꺼내면 인생이 살 만해진다 
-김갑수의 커피 그라인더, 윤광준의 모자, 김정운의 만년필
이어령의 책상 
신영복의 벼루 
차범근의 계란 받침대 
문재인의 바둑판 
안성기의 스케치북 
조영남의 안경 
김문수의 수첩 
유영구의 지도 
이왈종의 면도기 
박범신의 목각 수납통
==================================================

저자 소개

문화심리학자이자 여러가지문제연구소장이자 ‘나름 화가’. 고려대학교 심리학과를 졸업하고, 독일 베를린자유대학교 심리학과를 졸업(디플롬, 박사)했다. 독일 베를린자유대학교 전임강사 및 명지대학교 교수를 역임했으며, 일본 교토사가예술대학 단기대학부에서 일본화를 전공했다. 2016년 한국으로 돌아와 여수에 살면서 그림 그리고, 글 쓰고, 가끔 작은 배를 타고 나가 눈먼 고기도 잡는다. 《중앙선데이》 ‘김정운의 바우하우스 이야기’를 연재 중이며 『에디톨로지』, 『가끔은 격하게 외로워야 한다』, 『나는 아내와의 결혼을 후회한다』, 『남자의 물건』, 『노는 만큼 성공한다』 등을 집필했다.

   

제목 없음